TV속 촬영지로 봄 여행 떠나요

입력 : ㅣ 수정 : 2018-04-17 18: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8일~새달 13일 할인 이벤트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이달 28일~5월 13일 한국관광협회중앙회, 17개 광역 자치단체 등과 함께 봄 여행주간을 실시한다. 핵심은 다양한 할인 프로그램이다. ▲4대 궁·종묘·미술관 등 문화예술 분야 관광시설 ▲에버랜드·서울랜드 등 테마파크 ▲농·어촌체험마을 ▲베니키아·한옥스테이·여기어때 등 숙박 등 모두 770개 업체 4100여개 지점에서 할인 이벤트가 진행된다. 전국 103개 사찰에선 ‘행복만원 템플스테이’가 이어진다.
울산의 특화 프로그램 ‘한복 입은 봄 페스티벌’.  한국관광공사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울산의 특화 프로그램 ‘한복 입은 봄 페스티벌’.
한국관광공사 제공

여행주간의 전체 주제는 ‘티브이(TV) 속 여행지’로 정했다. 이에 따라 TV 드라마나 영화 촬영지를 돌아보는 여러 여행 프로그램들이 준비됐다. ‘공간여행’의 경우 드라마, 광고(CF) 등 4개 촬영지를 건축가, 영화 평론가 등 유명인과 함께 돌아본다. 참가자들은 촬영지에 얽힌 숨은 이야기를 듣고, 전문가가 찍어주는 연출사진도 받을 수 있다. 국내 1호 로케이션 매니저(장소 섭외자)가 추천하는 17개의 촬영지도 이채롭다.

체부는 “TV 드라마 ‘도깨비’의 전북 고창 학원농장이나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3대 천왕’의 음식점이 지역 명소로 등극하는 등 최근의 여행 흐름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번 여행주간 프로그램들이 지역의 새로운 여행지를 발굴, 제시하는 등 전반적인 여행의 트렌드를 담아내기에 미흡하고, 사기업 광고를 정부 예산을 들여 다시 홍보하는 것이 부적절하다는 등의 지적이 여행업계 안팎에서 나오고 있다. 이벤트 참여 신청 등 각종 정보는 여행주간 누리집(travelweek.visit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원천 기자 angler@seoul.co.kr
2018-04-18 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