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놈보다 못한 이유가 애를 안 낳아서” 발언 교사 경고처분

입력 : ㅣ 수정 : 2018-04-16 19: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전 A여고는 수업시간에 부적절한 발언을 해 물의를 빚은 B 교사에 대해 학교장 경고처분을 했다고 16일 밝혔다.

학교장 경고는 학교에서 할 수 있는 최고 행정처분이다.

B교사는 지난 9일 오전 1학년 수업시간에 학생들에게 “우리나라가 왜놈보다 못한 이유가 다 애를 안 낳아서 그렇다. 너희는 피임약도 먹지 말고 콘돔이나 피임기구도 쓰지 말고 임신해서 애를 낳아야 한다”고 발언했다가 학생들의 반발을 샀다.

학생들은 학교에 ‘17살 여고생에게 성적 수치심을 불러일으켰을 뿐 아니라 여성을 아이 낳는 기계처럼 묘사함으로써 여성 인권을 유린했다’며 공개 사과를 요구하는 대자보를 붙이고, 트위터에 이를 알렸다.

B교사는 앞서 잘못을 인정하고 모든 교실을 다니며 학생들에게 사과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