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인력공단·서울교육청, 중고생 직업진로 지원 협약

입력 : ㅣ 수정 : 2018-04-12 00: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한국산업인력공단과 서울특별시교육청은 11일 서울 종로구 교육청 본관에서 중고등학생의 직업진로 지원과 국가자격시험의 원활한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공단은 특성화고 학생들의 중견·중소기업 연계 현장훈련, 일학습 병행제를 통한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운영, 해외 취업, 숙련기술 체험캠프를 통한 중학교 자유학기제 운영 등을 지원한다. 교육청은 국가자격시험 시행에 필요한 학교시설 우선 사용, 교직원의 시험위원 참여, 시설 사용료 감면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김동만(오른쪽) 공단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특성화고 학생들의 역량을 높여 양질의 일자리를 얻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국가자격시험의 서비스 품질도 한층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8-04-12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