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코리아 브랜드’ 1위 삼성·2위 현대차·3위 기아차

입력 : ㅣ 수정 : 2018-03-27 17: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컨설팅 그룹 인터브랜드 발표
SK하이닉스·카카오도 급성장
비결은 미래기술·남다른 콘텐츠


4차 산업혁명 시대 급성장하는 브랜드의 비결은 ‘미래 기술’과 ‘남다른 콘텐츠’인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그룹인 인터브랜드는 27일 한국을 대표하는 ‘베스트 코리아 브랜드 50’을 발표했다. 1위 삼성을 필두로 2위 현대차, 3위 기아차, 4위 네이버, 5위 SK텔레콤이 차지했다. 뒤를 이어 삼성생명과 KB국민은행, LG, 신한은행, 아모레퍼시픽이 10위권에 들었다. 이들 브랜드 가치 총액은 146조원으로 지난해 136조원 대비 7.6% 성장했다.

전년 대비 초고속 성장률을 보인 브랜드는 SK하이닉스와 카카오, LG전자, LG화학, 엔씨소프트, 이마트, 코웨이 등이다. 브랜드 순위 12위(2조 679억원)인 SK하이닉스는 성장률이 29%로 최고를 기록했다. 카카오 역시 브랜드 가치로는 30위(8847억원)에 머물렀지만 전년 대비 27%나 뛰어올랐다. 요즘 ‘잘나가는’ LG전자는 브랜드 가치 2조 7788억원으로 전년보다 19% 상승하며 지난해 10위에서 8위로 두 계단 올라섰다. LG화학(14위, 151조 9706억원)은 19%, 엔씨소프트(26위, 9534억원)는 15% 성장했다. 이마트(27위, 9518억원)와 코웨이(31위, 7694억원)도 각각 14% 성장률을 보였다.

인터브랜드는 이들 브랜드의 성공 요인으로 미래 기술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SK하이닉스, LG화학), 차별화된 콘텐츠(카카오, 엔씨소프트) 등을 꼽았다. 일상생활과 접목한 첨단기술(LG전자, 코웨이), 자체 상표로 차별화된 고객 경험(이마트) 등도 비결로 제시됐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8-03-28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