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박문초등학교, 모나미-모나르떼 정규 커리큘럼으로 채택

입력 : ㅣ 수정 : 2018-03-19 11:0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나미는 인천박문초등학교가 ‘모나르떼 시범학교 운영 업무 협약(MOU)’ 체결을 통해 ‘모나르떼’ 프로그램을 정규 교육 커리큘럼으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인천박문초등학교는 1900년 개교하여 올해로 118년의 역사를 맞이한 인천의 사립명문초등학교로 이번 협약을 통해 학생들은 정규 수업시간에 ‘모나르떼’ 프로그램으로 역사와 인문학을 즐길 수 있는 융합체험 수업을 받게 된다.

모나미는 인천박문초등학교가 ‘모나르떼 시범학교 운영 업무 협약(MOU)’ 체결을 통해 ‘모나르떼’ 프로그램을 정규 교육 커리큘럼으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모나미는 인천박문초등학교가 ‘모나르떼 시범학교 운영 업무 협약(MOU)’ 체결을 통해 ‘모나르떼’ 프로그램을 정규 교육 커리큘럼으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인천박문초등학교는 무용, 바이올린 등 재학생을 위해 다양한 교육활동 프로그램을 적극 활용하고 있으며 특히 순차적으로 적용되는 2015 개정 교육과정에 있어 학부모와 초등학생의 인문학 및 융합체험 교육에 대한 관심과 요구가 증대됨에 따라 기초 인문 소양의 증진을 위해 모나르떼 프로그램을 정규 커리큘럼으로 채택했다.

관계자는 “모나르떼는 실제 많은 초등학생들을 관찰하고, 연구하며 모나미에서 교육전문가들에 의해 개발된 융합체험 프로그램”이라며 “어린이들이 4차산업 혁명시대를 대비한 창의융합형 인재로 성장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힌다고 전했다.


한편 모나르떼는 13세기부터 20세기까지 초등학생이 꼭 알아야 할 철학, 역사, 예술, 과학, 경제 분야의 인문학 스토리를 미술로 체험하고, 습득하는 초등 인문학 융합 체험 프로그램으로 지난달 모나르떼 시리즈(Level.1~9)를 런칭한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