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생선 파는 고양이’ SNS 스타…귀여운 복장에 시크한 표정

입력 : ㅣ 수정 : 2018-03-13 16: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베트남의 ‘생선 파는 고양이’가 SNS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베트남 북부 항구도시 하이퐁의 한 재래시장을 오가는 스코티시 폴드 종의 3살 고양이가 그 주인공.
베트남 북부 항구도시 하이퐁의 한 재래시장에서 유명한 고양이 ‘쪼’  인스타그램(@dog1501)

▲ 베트남 북부 항구도시 하이퐁의 한 재래시장에서 유명한 고양이 ‘쪼’
인스타그램(@dog1501)

이 고양이는 때로는 해적 복장, 때로는 경찰 제복, 또는 전통 의상 차림으로 재래시장 곳곳에서 시선을 모으고 있다.

이 고양이의 사진은 지난 7일부터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에 올라오기 시작했다.

13일 현재 5만 2000여명이 리트윗(재전송)했고, 10만 7000명 이상이 ‘좋아요’를 눌렀다.

인스타그램 계정 팔로워도 이미 6만 7000명을 넘어섰다.

버즈피드에 따르면 이 고양이의 주인은 레 꾸옥 퐁(25)이다.



재래시장 근처에 사는 퐁은 재밌고 특이한 사진을 찍기 좋아해 최근엔 고양이에 옷을 입혀 생선이나 채소를 파는 상인을 돕는 듯한 사진을 선보였다.

고양이는 금세 재래시장의 스타가 됐다. 이 시장에서 이 고양이를 모르는 사람은 없을 정도다.

고양이의 이름은 ‘쪼(cho)’로 특이하게도 베트남어로 ‘개’를 뜻한다.

고양이 주인 퐁은 더운 날 이 고양이를 입양했는데 마치 개가 헐떡이듯이 혀를 내밀고 있어 ‘개’라고 이름을 지었다.

퐁은 “‘쪼’를 홍보해서 더 많은 사람들이 베트남에 대해 알 수 있게 하고 싶다”고 전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