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PB상품 ‘온리프라이스’ 月 100만명 구매

입력 : ㅣ 수정 : 2018-03-12 02: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롯데마트는 지난해 2월 출시한 균일가 자체브랜드(PB) 상품 ‘온리프라이스’ 구매 고객이 월평균 100만명에 달한다고 11일 밝혔다. 출시 초기에는 구매 고객수가 월평균 52만명 수준이었던 걸 고려하면 1년 만에 2배가량 늘었다. 온리프라이스는 롯데마트가 상품 가격에 대한 고객의 신뢰를 회복하고자 운영 기간 내내 균일가에 판매하는 자체브랜드 상품이다. 종이컵부터 화장지까지 180여개 소모성 생필품을 균일가에 판다. 남창희 롯데마트 상품기획(MD) 본부장은 “제조 과정에서의 혁신을 통해 발생한 잉여 가치를 고객과 나눈다는 것이 온리프라이스가 지향하는 브랜드 철학 중 하나”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03-12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