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김정은, 핵미사일 실험 중단 약속…트럼프 만나길 원해”

입력 : ㅣ 수정 : 2018-03-09 09: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북 수석특사인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8일 오후 7시 10분(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비핵화 의지와 핵미사일 실험 중단을 밝혔고 한미 군사훈련의 필요성을 이해했다고 전했다. 정 실장은 “김 위원장이 가능한 한 빨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만나길 원한다”고 전했다.
정의용(가운데)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면담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2018.3.9  AFP 연합뉴스

▲ 정의용(가운데)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면담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2018.3.9
AFP 연합뉴스

미국을 방문 중인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서훈 국가정보원장은 이날 오전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예방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