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대학종합병원·의료복합클러스터사업 첫삽 떴다

입력 : ㅣ 수정 : 2018-03-08 16: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의료R&D센터와 의료융합첨단센터 등 2021년 3월 개원 예정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기공식이 8일 열렸다. 광명시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기공식이 8일 열렸다. 광명시 제공

경기 광명시는 8일 KTX광명역세권에 들어설 약 700병상 대학종합병원과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기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는 총 사업비 7500억원이 투자되는 대규모 프로젝트다. 하나금융투자가 자금을 조달한다.

우선 KTX광명역세권에 들어설 대학종합병원은 연면적 9만 8500여㎡부지에 지하 7층, 지상 14층으로 700병상 규모로 조성된다. 2020년 11월 완공 후 3개월 준비과정을 거쳐 2021년 3월 개원할 예정이다.

또 광명소하지구 1344번지 의료시설용지(1만 9100㎡)에 의료R&D센터를 비롯해 의약품·의료용품 개발센터와 의료벤처 창업지원센터, 바이오(Bio), 의료분야 IT 개발, 의료융합 첨단산업센터 등 지식산업센터를 복합 건립한다.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조감도. 광명시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조감도. 광명시 제공

양기대 시장은 영상축사에서 “광명시민들의 가장 큰 숙원이었던 대학 종합병원 기공식을 하게 돼 가장 행복하고 기쁜 날”이라며 “광명시가 수도권 서남부 지역의 의료메카로 부상해 지역 경제발전은 물론 주민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나금융투자 이진국 대표는 “광명에 대학 종합병원 유치를 실현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될 수 있도록 모든 금융 지원 등 혼신의 힘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은 지난해 8월 23일 광명시·중앙대의료원·하나금융투자·광명하나바이온이 실시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5일에는 시와 하나금융투자는 7500억원 자금조달(PF)을 위해 ‘광명 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 금융업무 약정협약을 맺었다. 이날 기공식에는 광명시와 하나금융투자, 사업시행사인 광명하나바이온 등 관계자들과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