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컷 세상] 운전 중엔 잠시 떨어져 있어도 좋습니다

입력 : ㅣ 수정 : 2018-02-28 22: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아지가 운전석 밖으로 고개를 내민 모습이 마치 직접 운전하는 것 같다. 다행히 운전하는 것은 사람이겠지만 도로교통법상 유아나 동물을 안고 운전하는 것은 불법이다. 적발 시 차에 따라 4만원 또는 5만원의 범칙금이 부과된다. 사랑스러운 반려견이라도 운전 중엔 잠시 떨어져 있자.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강아지가 운전석 밖으로 고개를 내민 모습이 마치 직접 운전하는 것 같다. 다행히 운전하는 것은 사람이겠지만 도로교통법상 유아나 동물을 안고 운전하는 것은 불법이다. 적발 시 차에 따라 4만원 또는 5만원의 범칙금이 부과된다. 사랑스러운 반려견이라도 운전 중엔 잠시 떨어져 있자.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강아지가 운전석 밖으로 고개를 내민 모습이 마치 직접 운전하는 것 같다. 다행히 운전하는 것은 사람이겠지만 도로교통법상 유아나 동물을 안고 운전하는 것은 불법이다. 적발 시 차에 따라 4만원 또는 5만원의 범칙금이 부과된다. 사랑스러운 반려견이라도 운전 중엔 잠시 떨어져 있자.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2018-03-01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