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가 판매한 중국산 초소형 전기차 ‘D2’ 1호 고객

입력 : ㅣ 수정 : 2018-02-28 01: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마트가 판매한 중국산 초소형 전기차 ‘D2’ 1호 고객 이마트가 27일 서울 성수점에서 초소형 전기차 ‘D2’ 1호 고객인 이영우(왼쪽 두 번째)씨에게 차를 전달하고 있다. 그동안은 사전예약만 받았으나 정부 인증과 지방자치단체별 보조금 지급 기준안이 확정돼 차량 전달이 이뤄졌다. D2는 중국 즈더우가 생산하고 국내 중소기업 쎄미시스코가 수입하는 2인승 초소형 전기차다. 보조금 등을 빼면 실제 판매가격은 1450만원이다. 이마트 제공

▲ 이마트가 판매한 중국산 초소형 전기차 ‘D2’ 1호 고객
이마트가 27일 서울 성수점에서 초소형 전기차 ‘D2’ 1호 고객인 이영우(왼쪽 두 번째)씨에게 차를 전달하고 있다. 그동안은 사전예약만 받았으나 정부 인증과 지방자치단체별 보조금 지급 기준안이 확정돼 차량 전달이 이뤄졌다. D2는 중국 즈더우가 생산하고 국내 중소기업 쎄미시스코가 수입하는 2인승 초소형 전기차다. 보조금 등을 빼면 실제 판매가격은 1450만원이다.
이마트 제공

이마트가 27일 서울 성수점에서 초소형 전기차 ‘D2’ 1호 고객인 이영우(왼쪽 두 번째)씨에게 차를 전달하고 있다. 그동안은 사전예약만 받았으나 정부 인증과 지방자치단체별 보조금 지급 기준안이 확정돼 차량 전달이 이뤄졌다. D2는 중국 즈더우가 생산하고 국내 중소기업 쎄미시스코가 수입하는 2인승 초소형 전기차다. 보조금 등을 빼면 실제 판매가격은 1450만원이다.


이마트 제공
2018-02-28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