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민 의원, 작년 후원금 최다 3억 4858만원…“더 열심히 하겠다”

입력 : ㅣ 수정 : 2018-02-27 12: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서울 은평갑)이 지난해 모금한 후원금이 20대 국회의원 중 가장 많았다.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  서울신문

▲ 더불어민주당 박주민 의원
서울신문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27일 정치자금법에 따라 공개한 ‘2017년도 국회의원 후원회 후원금 모금액’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후원금을 가장 많이 모금한 국회의원은 박주민 의원으로 3억 4848만원을 모금했다.

박주민 의원은 이날 트위터에 “작년 한해 많은 분들의 성원이 있었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려 감사의 뜻을 전했다.

박주민 의원은 변호사 출신으로 특히 세월호 유족을 위한 활동으로 이름을 알렸다. 주로 공익 사건 변론을 맡아 왔는데, 촛불집회 관련 야간집회·시위 금지 헌법 소송, 밀양 송전탑 반대 활동 법률 지원, 민간인 사찰 폭로자 법률 지원 등이 꼽힌다.

박주민 의원을 포함해 후원금이 3억원을 초과한 의원은 모두 42명이다. 3억원이 연간 모금한도액이기 때문에 초과된 후원금은 반환되거나 국고에 귀속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