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다음달부터 새벽 1시까지 공공 심야약국 운영

입력 : ㅣ 수정 : 2018-02-26 14: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30% 지원사업으로 일요일, 공휴일도 안쉬고 연중 무휴
부천 북부역 사거리에 있는 공공 심야약국인 새현대약국. 부천시 제공

▲ 부천 북부역 사거리에 있는 공공 심야약국인 새현대약국. 부천시 제공

다음달부터 경기 부천시가 심야에도 의약품을 구입할 수 있는 공공 심야약국을 운영한다.

26일 부천시에 따르면 역곡북부역 사거리에 있는 새현대약국을 공공 심야약국으로 지정했다. 심야약국에서는 매일 새벽 1시까지 야간에 의약품을 판매한다. 밤에 위급상황이 발생할 때 이용할 수 있고, 약사의 복약지도를 받을 수 있어 안전하다. 경기도 보조사업으로 도비 30%, 시비 70%로 운영된다. 평일과 토요일은 오전 8시30분부터 새벽1시까지, 공휴일과 일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새벽 1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현재 경기도 내 심야약국을 운영하는 곳은 부천을 비롯해 성남·김포·안양·화성·평택·고양·남양주·구리 등 9곳이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