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창립 30돌 ‘세계로 가는 아름다운 길’

입력 : 2018-02-14 17:10 ㅣ 수정 : 2018-02-14 17:3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로운 30년 새 슬로건 발표
아시아나항공이 창립 30주년을 맞아 14일 새 슬로건을 발표했다. 새로운 30년의 길을 닦자는 의미에서 ‘세계로 가는 아름다운 길’로 정했다.
아시아나항공 신입 승무원들이 14일 서울 강서구 본사에서 창립 30돌을 자축하며 하트를 만들어 보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아시아나항공 신입 승무원들이 14일 서울 강서구 본사에서 창립 30돌을 자축하며 하트를 만들어 보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제공

김수천 아시아나항공 사장은 이날 서울 강서구 아시아나타운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아시아나의 창립은 27년간 이어진 국내 항공시장의 독점 체제를 무너뜨려 시장에 경쟁의 새바람을 불러일으켰다는 의의가 있다”면서 “경영 정상화를 통해 미래로 도약하는 경쟁력 있는 항공사를 만들자”고 임직원을 독려했다.


이어 새 슬로건에 대해 “고객, 투자자, 임직원 등 이해관계자들과 아름다운 동행을 하고 더 넓은 세계로 나가는 항공사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담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승무원 성희롱’ 논란으로 어수선해진 분위기를 다잡고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해 경각심을 일깨우려는 의지도 엿보인다.

아시아나항공은 30주년을 기념해 15∼16일 인천공항에서 ‘포춘쿠키’를 나눠주고 기념사진도 찍어 준다.

창립 기념일인 17일에는 즉석복권 이벤트를 진행해 333명에게 동남아 왕복 항공권과 모형 항공기, 여권 지갑 등을 선물한다.

백민경 기자 white@seoul.co.kr
2018-02-15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사장공모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