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병원 화재 뒤 치료받던 90대 숨져…사망자 49명으로

입력 : ㅣ 수정 : 2018-02-14 13: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 후 입원 치료를 받아오던 90대가 숨졌다.
경남 밀양시 세종병원 화재 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 경남 밀양시 세종병원 화재 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14일 밀양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밀양 세종병원 화재 뒤 김해 장유우리요양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김모(94·여) 씨가 이날 오전 8시 32분께 사망했다.


경찰과 시는 검안을 거쳐 사망 원인을 확인하고 있다.

김 씨는 병원 화재 때 바로 옆 세종요양병원에 있다가 구조돼 요양병원 2곳을 옮겨 다니며 치료를 받아 왔다.

사망자가 1명 더 늘면서 밀양 세종병원 화재 참사로 인한 사망자는 모두 49명, 부상자는 143명으로 집계됐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