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준비로 분주한 동대문구 전통시장

입력 : ㅣ 수정 : 2018-02-13 21: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설 준비로 북적대는 동대문구 청량리 종합시장 [사진설명]서울 동대문구 청량리 종합시장이 13일 설 준비하러 나온 사람들로 북적대고 있다.  동대문구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설 준비로 북적대는 동대문구 청량리 종합시장
[사진설명]서울 동대문구 청량리 종합시장이 13일 설 준비하러 나온 사람들로 북적대고 있다.
동대문구 제공

“설에 먹을 음식 좀 사러 나왔어요”

설 연휴를 이틀 앞둔 13일 국내 대표 재래시장 중 한 곳인 동대문구 청량리 종합시장은 추운 날씨에도 설을 준비하는 사람들로 활기가 넘쳤다. 시장 입구에서 생선을 파는 한 상인은 “멀리서 오시는 분은 부평, 인천에서도 여기까지 찾아와요. 그래도 다른 곳보다는 여기가 싸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동대문구는 15일까지 방문객을 대상으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설 명절 이벤트 행사를 한다. 답십리시장, 경동시장, 서울약령시장 등 9개 시장과 상점가에서는 제수용품 할인 판매 등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풍성하다는 설명이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2018공유경제국제포럼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