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정 여자쇼트트랙 500m 결선 진출

입력 : 2018-02-13 20:25 ㅣ 수정 : 2018-02-13 20: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민정이 13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쇼트트랙 500m 준결선에서 힘차게 코너를 돌고 있다.강릉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 최민정이 13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쇼트트랙 500m 준결선에서 힘차게 코너를 돌고 있다.강릉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최민정이 500m 결승에 진출, 한국 여자 쇼트트랙 사상 첫 500m 금메달에 도전한다.


최민정은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준결선 1조 경기에서 조1위로 결선 진출에 성공했다. 24초422의 올림픽 신기록도 세웠다.

앞서 열린 준준결선에서 단 0.027초 차이로 준결승에 오른 최민정은 중국의 취춘위가 1위로 들어온 가운데 42초996을 기록하며 이탈리아의 마티나 발체피나(43초023)보다 간 발의 차이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어진 준결선에서 캐나다의 킴 부탱, 이탈리아의 아리아나 폰타나, 영국의 엘리스 크리스티와 한 조에 편성됐다. 스타트에서 두 번째에 자리한 최민정은 폰타나의 뒤를 지키다 한 바퀴를 남기고 1위로 올라선 뒤 여유있게 가장 먼저 결승선을 끊었다.

아직까지 한국 쇼트트랙은 여자 500m에서 유일하게 금메달을 수확하지 못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

마크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메달 순위

순위 국가 합계
1 노르웨이 13 14 10 37
2 독일 13 7 6 26
3 캐나다 10 8 9 27
4 미국 8 7 6 21
9 대한민국 4 4 4 12

(※ 2월 24일 05:38 입력 기준)

/

    사장공모
    하프마라톤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