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0년 된 씨간장·불고기 ‘우리 맛 국가대표’ 만나요

입력 : 2018-02-09 22:50 ㅣ 수정 : 2018-02-09 23: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평창 케이 푸드 플라자 25일까지
평창동계올림픽 기간에 전 세계인들에게 한국의 대표 음식을 알리는 체험의 장이 마련됐다. 9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평창 올림픽플라자 인근 페스티벌 파크 내에 ‘케이 푸드 플라자’(K-Food Plaza)를 운영하고 있다.

4000㎡ 규모의 케이 푸드 플라자는 평창을 찾는 국내외 방문객을 대상으로 우리 농식품과 한식의 우수성을 홍보하기 위한 전시·체험·판매 시설이다. 올림픽 폐회식이 열리는 오는 25일까지 운영되며 패럴림픽이 개최되는 다음달 8~18일에도 가동된다.

플라자는 홍보관과 식품관으로 구성됐다. 홍보관에서는 우리 전통 상차림의 아름다움을 보여 주고 500년 된 씨간장 등 식재료와 전통 옹기 등 도구를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다. 막걸리 빚기, 고추장 만들기 등 요리 교실도 열린다. 식품관에서는 각종 한식을 맛볼 수 있다.

장세훈 기자 shjang@seoul.co.kr
2018-02-10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