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의원 20명 모레 방중…의회 협의채널 구축

입력 : 2018-01-14 13:56 ㅣ 수정 : 2018-01-14 13: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야의원 20명으로 구성된 국회 대표단이 16일부터 4박 5일 일정으로 중국을 방문한다.


대표단장인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의원은 14일 보도자료를 배포하고 “지난달 문재인 대통령의 국빈 방중에 이은 후속 외교조치의 하나로 대규모 국회 대표단이 중국을 방문한다”며 “대표단은 중국 공산당과 전국인민대표대회 지도급 인사 및 차세대 리더 등과 연쇄 면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대표단은 방중 기간 양국 의회 차원의 공식 협의 채널을 구축하고 북핵 문제 등 동북아 안보·경제협력 확대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 수습사원 1차 합격자
    퍼블릭IN 배너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