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산~오창 고속도로 내일 개통

입력 : 2018-01-12 17:46 ㅣ 수정 : 2018-01-12 18: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토교통부는 충청 내륙 지역에 위치한 옥산~오창 고속도로를 오는 14일 0시를 기해 개통한다고 12일 밝혔다.

총연장 12.1㎞, 왕복 4차로의 옥산~오창 고속도로 개통으로 천안아산 KTX역과 청주국제공항 간 이동시간이 기존 54분에서 40분으로 단축된다. 천안에서 오창과학산업단지까지 이동시간도 45분에서 31분으로 줄어 연간 300억여원의 물류비용 절감이 기대된다.

고속도로에는 1개 나들목(서오창IC)과 2개 분기점(옥산JCT, 오창JCT)이 설치됐다. 통행료 납부 편의를 위해 ‘원톨링 시스템’을 도입해 재정고속도로와 연계 이용 시 요금을 한번에 결제할 수 있다. 통행료는 전 구간 주행 시 승용차 기준 1500원으로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재정고속도로의 1.07배 수준이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18-01-13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