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최룡해 당 조직지도부장에

입력 : ㅣ 수정 : 2018-01-11 23: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북한 김정은 정권의 2인자로 여겨지는 최룡해 노동당 부위원장이 당 조직지도부장을 맡은 것으로 정부가 공식 확인했다.
최룡해. AP 연합뉴스

▲ 최룡해.
AP 연합뉴스

통일부가 11일 배포한 ‘2018 북한 권력기구도 주요 변경 사항’에 따르면 공석이던 조선노동당 조직지도부장에 최룡해가 임명된 것으로 명시됐다. 조직지도부장은 당 간부에 대한 인사정책을 책임지는 요직으로 알려졌다.


한때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조직지도부장을 겸임하고 있을 가능성이 제기됐으나 김일성의 동생 김영주가 김일성 체제에서 조직지도부장을 맡았던 것처럼 최룡해를 수장으로 한 상임체제로 개편된 것으로 분석된다. 또 ‘2018 북한 권력기구도’에서는 국가보위상(옛 국가안전보위상)은 김원홍에서 정경택으로, 김정은 위원장의 통치자금을 관리하는 것으로 알려진 노동당 39호실의 수장은 전일춘에서 신룡만으로 교체됐다.

강윤혁 기자 yes@seoul.co.kr
2018-01-12 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