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세계 5곳 미래차 혁신기지

입력 : ㅣ 수정 : 2018-01-08 22: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현대자동차그룹이 한국, 중국, 독일에도 미래차 혁신 기지를 세운다. 현지 유망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과의 긴밀한 협력과 협업 없이는 살아남기 힘들다는 판단에서다. ‘CES 2018’에 참석 중인 현대차그룹은 8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미국 실리콘밸리, 이스라엘 텔아비브에 이어 한국, 중국 베이징, 독일 베를린에도 개방형 이노베이션(혁신) 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로스앤젤레스 유영규 기자 whoami@seoul.co.kr
2018-01-09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