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피족’ 겨냥 삼성 갤럭시A8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8-01-05 23: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삼성전자가 카메라 성능에 초점을 맞춘 준프리미엄 스마트폰인 2018년형 ‘갤럭시A8’을 5일 출시했다.

전면에 1600만 화소, 800만 화소 듀얼 카메라 등을 얹어 ‘셀피족’(셀프 카메라를 찍는 젊은 소비자)을 겨냥했다. 셀피 촬영을 할 때 원하는 만큼 배경을 흐리게 하는 ‘라이브 포커스’ 기능도 실렸다.

베젤(테두리)이 거의 없는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에 삼성전자 인공지능(AI) 비서 ‘빅스비’ 중 음성인식을 제외한 기능들을 지원한다. 갤럭시 A시리즈 최초로 가상현실(VR) 헤드셋 ‘기어 VR’과 호환된다. 블랙, 골드, 블루 세 가지 색상, 출고가는 59만 9500원.
2018-01-06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