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jtbc ‘신년토론회’ 일침 “왜 여당 없이 패널 구성하냐”

입력 : ㅣ 수정 : 2018-01-03 07:4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시민 작가가 2일 방송된 JTBC ‘신년토론회’에 앞서 토론회의 결정적인 문제점을 꼬집었다.
유시민 jtbc 신년토론회 일침

▲ 유시민 jtbc 신년토론회 일침

유시민 작가는 방송 전 강지영 아나운서가 진행한 ‘소셜라이브’ 인터뷰에 임했다. 유 작가는 “오늘 패널 구성에 대해서 말 많은 거 아시죠?”라며 “정의당도 나오고 제1야당 대표패널은 나오는데 왜 여당 대표패널은 안 나오느냐”라고 시청자들의 지적을 전했다.


강 아나운서는 “예, 그거에 대해선 저희도 반성하고 있다”고 답했고, 유시민 작가는 “그래서 오늘 제가 민주당원도 아니지만 여당 입장에서 토론할 생각이다”라고 말했다.

유시민 작가는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문재인 정부 인식과 거의 비슷하다. 면전에서 미안한 말이지만 참 안이한 인식”이라는 말에 “난 한 패”라고 웃으며 맞받았다.

김성태 원내대표가 UAE 특사건에 대해 정부가 사과해야한다는 주장을 하자 유 작가는 “이상 김성태 대표님의 아무 근거 제시 없는 주장이었다”고 했고, 노회찬 원내대표는 “공상과학소설 같은건데, 별로 과학적이지 않다”고 비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커버댄스페스티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