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 유전자 치료물질 개발 김선영 교수 녹조근정훈장

입력 : ㅣ 수정 : 2017-12-14 01: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선영 서울대 자연과학대 교수

▲ 김선영 서울대 자연과학대 교수

보건복지부는 1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DMC타워에서 ‘2017년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자 정부포상 시상식’을 갖고 김선영(61) 서울대 자연과학대 교수 등 40명에게 정부포상을 수여했다. 김 교수는 국내 최초로 학내 벤처기업을 설립해 2100억원의 투자를 유치하는 등 바이오기술 사업화 성공 모델을 제시하고 당뇨병성 신경병증 및 족부궤양에 대한 유전자 치료물질을 세계 최초로 개발한 공로로 녹조근정훈장을 받았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7-12-14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