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0,000,000’ 햇반 올 年 판매 3억개 돌파

입력 : ㅣ 수정 : 2017-12-14 02:1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네티즌들 사이에서 ‘단군 이래 최고 발명품’으로 불리는 즉석밥 햇반의 연간 판매량이 3억개를 돌파했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CJ제일제당은 올해 햇반 판매량이 3억 3000만개에 이를 것이라고 13일 밝혔다. 1996년 12월 출시된 이후 누적 판매량은 20억개를 넘어섰다.


햇반은 최근 1~2인 가구가 급증하고 맞벌이 등의 증가로 생활 습관이 변화하면서 판매량이 빠르게 늘어나기 시작했다. 2011년 처음으로 연간 판매량 1억개를 돌파한 이후 2015년 다시 2억개를 뛰어넘었다. 전체 누적 판매량의 절반 이상인 약 14억개가 2011년 이후에 판매됐을 정도로 최근 뚜렷한 성장세를 보였다.

국내 쌀 소비 확대에도 기여했다. 출시 이후 올해까지 햇반을 만드는 데 사용한 쌀만 270만 가마니(1가마니=80㎏)에 달한다.

미생물 침투를 막는 무균 포장기술을 도입하고, 원료가 되는 쌀이 지속적으로 햇곡과 같은 품질을 유지할 수 있도록 저온보관하는 등 연구개발을 통해 직접 지은 밥에 가까운 맛을 구현해 낸 것이 주효했다는 설명이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7-12-14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