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승호 MBC사장 “뉴스 바로 세울 것, 배현진 앵커 거취는..”

입력 : 2017-12-08 09:11 ㅣ 수정 : 2017-12-08 09: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승호 MBC사장이 8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배현진 앵커의 거취에 대해 짧게 답했다.
배현진 최승호PD 선임 소식 직접 전해 MBC 방송화면 캡처

▲ 배현진 최승호PD 선임 소식 직접 전해
MBC 방송화면 캡처

최승호 사장은 MBC의 최우선 과제를 묻는 질문에 “국민의 신뢰를 다시 얻는 것”이라면서 “뉴스를 바로 세우고, 시사프로그램을 바로 세우고. 그래서 정말 MBC가 과거와 같은 그런 모습이 아니고 정말 국민께 믿음을 줄 수 있는 방송으로 빨리 거듭나는 것”이라고 말했다.


오랜 기간 메인뉴스 앵커를 맡고 있는 배현진 앵커의 거취에 대한 질문에는 ”배현진 앵커는 지금 앵커를 맡고 있는데 그 부분은 보도본부에서 새로운 앵커 체제를 아마 마련하리라고 본다”고 말했다.

”새로운 앵커 체제라는 말은 앵커 교체를 하신다는 말씀이냐”는 질문에 최승호 사장은 ”보도본부에서 아마 계획해서 하리라고 생각한다”면서 절차에 따를 것이라고 설명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7 대한민국 과로 리포트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