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청렴도 우수생으로 성장

입력 : 2017-12-07 18:58 ㅣ 수정 : 2017-12-07 18: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5년 5등급에서 지난해 이어 올해 2등급 성적표 받아
서울 관악구는 7일 국민권익위원회의 공공기관 평가에서 2년 연속 ‘2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관악구는 종합 청렴도에서 지난해 대비 0.04점 8.18점을 받았다. 이는 전국 구 평균 대비 0.13점 높은 수치다.

구 관계자는 “2015년 청렴도 5등급을 기록했던 관악구로서는 2등급이라는 올해 성적 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유종필 관악구청장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유종필 관악구청장

청렴도를 높이기 위해 관악구는 지난 2년간 다양한 노력을 했다. 내부청렴도 향상을 위해 직원 대상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직급별, 직렬별 직원 간담회를 통해 수렴된 의견을 바탕으로 전담팀을 구성했다. 전담팀은 청렴한 관악구를 만들기 위한 개선방안을 제안했고, 소관부서의 시행 가능 여부 검토 과정을 거쳐 6개 분야, 25개의 과제를 확정, 시행했다.

부정청탁 금지법 시행 후, 변화된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서도 고군분투했다. 인사, 조직문화, 부패방지제도, 예산집행, 외부청렴도, 기타분야 등 다양한 청렴시책 과제를 선정했다. 타 자치구를 벤치마킹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청렴분위기 확산을 위해 ‘청렴콘서트’, ‘청렴상시학습’, ‘청렴문화 캠페인’ 등 다양한 문화 활동도 진행했다.
관악구 청렴콘서트 지난 8월 관악구청 대강당에서 열렸던 청렴콘서트 시즌2의 모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관악구 청렴콘서트
지난 8월 관악구청 대강당에서 열렸던 청렴콘서트 시즌2의 모습.

유종필 관악구청장은 “2년 연속 2등급이라는 성적은 한 사람의 노력이 아닌 관악구청 전 직원이 올바른 청렴 의식과 실천 의식에 따라 나타난 결과물”이라며 “앞으로 깨끗하고 청렴한 공직문화를 조성해 구민의 신뢰를 받는 청렴 관악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