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특집] 메리츠종금증권, 존 리 대표가 굴리는 주니어 펀드

입력 : ㅣ 수정 : 2017-11-24 02: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메리츠종금증권이 판매 중인 ‘메리츠 주니어증권자투자신탁’(메리츠 주니어펀드)은 대한민국 자녀들이 경제적 자립과 풍요로운 미래 설계를 돕기 위해 만들어졌다. 존 리 메리츠자산운용 대표는 자신의 투자 철학을 가장 잘 반영한 이 펀드의 성공을 위해 직접 펀드 운용을 맡았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메리츠 주니어펀드는 만 20세 이하만 가입이 가능하고, 장기투자를 유도하고자 가입 이후 10년 이내 환매 때 환매수수료를 징수한다. 고객에게 유리하도록 펀드 보수율도 연간 총 보수의 0.735%로 과감히 낮췄다.


투자 대상은 국내와 해외에 각각 50대50으로 분산시켰다. 우월한 경쟁력을 가지고 시장에서 저평가된 기업, 장기 성장성이 기대되는 국가 및 테마의 주식 등에 주로 투자한다. 가입 방법은 적립식·거치식 모두 가능하다.

이두걸 기자 douzirl@seoul.co.kr
2017-11-24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독립유공자프로젝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