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재난문자 알림 직후 지진 진동…감지신고만 폭주

입력 : 2017-11-15 14:50 ㅣ 수정 : 2017-11-15 14: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북 포항시 인근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하면서 광주와 전남에서도 흔들림이 느껴졌다.


14일 오후 2시 30분께 광주와 전남 대부분 지역에서 건물이 ‘쿠쿵’하고 수초간 흔들리는 지진동이 감지됐다.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 지점에서 규모 5.5 지진이 발생했다’는 ‘긴급재난문자’가 시민에게 발송된 직후 지진동이 느껴졌다.

현재까지 별다른 피해신고는 접수되지 않았지만 “지진을 느꼈다”는 감지신고만 119 상황실과 기상청에 수백 건 폭주하고 있다.

지자체와 안전당국은 지진피해 여부를 파악 중이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