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부터 한달간 백담사~대청봉 구간 못가요

입력 : ㅣ 수정 : 2017-11-10 14:0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산불예방 위해 일부 탐방로 통제
가을철 산불예방을 위해 오는 15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한달간 전국 국립공원 일부 탐방로의 이용이 제한된다.


10일 국립공원관리공단(공단)에 따르면 이 기간 국립공원 전체 603개 탐방로(길이 1991㎞) 중 산불에 취약한 설악산 백담사~대청봉 구간 등 120개(506㎞) 탐방로가 전면 통제되고, 지리산 요룡대∼화개재 구간 등 26개 구간(144㎞)은 부분 통제된다.

국립공원별 통제 탐방로 현황은 공단 누리집(www.knp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 탐방로 폐쇄에 따라 14일부터 지리산 3개소와 설악산 5개소 덕유산 1개소 등 일부 대피소를 이용할 수 없다.

공단은 과거 산불 발생 지역이나 산불 위험이 높은 곳을 산불 취약 지역으로 지정해 산불감시원을 배치하고 공원 입구에 인화물질 보관함을 설치하는 등 현장 중심의 예방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국립공원 내 흡연 행위 및 인화물질 반입과 통제구역 무단출입 등에 대해 강력하게 단속할 방침이다. 불법 행위로 적발되면 1차 10만원, 2차 20만원, 3차 3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공단은 산불 대부분이 탐방객 실화 등 부주의로 발생한다는 점에서 인화물질 소지나 통제탐방로 무단 출입 등의 자제를 당부했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