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의 위험한 노동 환경에 문제제기

입력 : 2017-10-27 17:36 ㅣ 수정 : 2017-10-27 17: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이지 않는 고통/캐런 메싱 지음/김인아 등 옮김/동녘/296쪽/1만 6500원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여성 노동자가 많은 서비스 업계 노동자들의 감정 노동과 건강문제가 주목받기 시작한 건 그리 오래되지 않았다. 오랫동안 여성의 노동 환경은 남성에 비해 덜 위험한 것으로 여겨졌다. 여성 과학자이자 싱글 워킹맘이었던 저자는 일과 육아를 병행하며 사회적 편견까지 감당해야 하는 고단한 삶을 살았다. 그는 마트 계산원, 간병인, 청소노동자, 식당 종업원, 교사, 은행원 등 서비스 종사자들의 사례를 섬세하게 다루며 가려졌던 여성 노동자들의 건강과 안전에 대한 문제를 제기한다. 그러나 도전과 쟁취에 관한 이야기는 아니다. 오히려 과학자로서 고통받는 노동자들의 삶에 어떤 변화도 가져다주지 못한 데 대한 무력감과, 실망감, 허무함 등이 녹아 있다.

신융아 기자 yashin@seoul.co.kr
2017-10-28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 수습사원 1차 합격자
    퍼블릭IN 배너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