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사올라 북상중...미세먼저 쓸어낼까

입력 : ㅣ 수정 : 2017-10-27 18:1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22호 태풍 사올라(SAOLA)는 27일 오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440㎞ 부근 해상을 지났다. 중심기압 985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 초속 27m, 강풍반경 380㎞로, 강도 ‘중’에 중형 크기로 발달할 것으로 관측됐다. 현재 시속 27㎞ 속도로 북서진 중인 사올라는 점차 북상하다 30일 일본 도쿄 동쪽 약 690㎞ 해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변질, 소멸할 전망이다.
태풍 사올라 진로도. 자료 기상청

▲ 태풍 사올라 진로도. 자료 기상청

이에 따라 이날 제주 남쪽 먼바다를 시작으로 제주 앞바다와 남해 먼바다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아지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

주말인 28일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다만 동해안은 구름이 많고, 제주는 오후 한때 곳에 따라 5㎜ 안팎의 비가 오겠다. 강원 영동은 오후, 경남 해안은 밤에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6∼16도, 낮 최고기온은 19∼24도로 예보됐다. 이날 기온은 평년보다 조금 높은 수준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는 여전히 크겠다.

전날 밤부터 이날 아침 사이 일부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전날(나쁨∼보통)보다 낮겠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