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가의 아이폰 케이스...그 안에 아이폰 삽입했다

입력 : ㅣ 수정 : 2017-10-16 10:1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이폰8 한국 출시는 20일? 27일?...더 늦춰질 듯
아이폰보다 더 비싼 아이폰 케이스가 나왔다.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럭셔리 브랜드 ‘그레이’가 내놓은 티타늄 아이폰 케이스의 가격은 1345달러(152만 원)라고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이 전했다. 지난달 미국시장에서는 기본모델의 아이폰X를 999달러(112만원), 아이폰8을 699달러에 샀다는 글들이 올라왔다.
그레이. 아이폰 케이스. 연합뉴스

▲ 그레이. 아이폰 케이스. 연합뉴스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15일 “우리가 아는 한 이 케이스는 아이폰 자체 가격보다 더 비싼 가격표가 붙은 유일한 아이폰 케이스”라고 보도했다.


그레이 아이폰 케이스는 티타늄 재질로 만들어 졌으며, 마감 과정은 직접 손으로 특수 열처리를 해 무지개 색깔을 덧입혔다. 로고는 레이저로 티 없이 선명하게 그려 넣었다. 여기에 예술작품처럼 고유 넘버까지 새겨져 있다. 500개의 한정된 제품만 생산한다. 이 아이폰 케이스를 담는 상자까지 알루미늄 재질로 고급스럽게 만들어져 부드럽게 여닫을 수 있게 돼 있다.

두 개의 분리된 프레임으로 만들어진 그레이 케이스는 아이폰 양쪽에 끼워 사용한다. 아이폰의 4면을 완벽히 보호할 수 있으며 떨어뜨렸을 때 스크린이 깨지는 것을 완화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50달러짜리 케이스로도 아이폰을 보호하는 데는 아무 무리가 없다”면서 “이 케이스의 제작 과정은 간단한 스마트폰 케이스를 만드는 데는 너무 과도한 과정”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럭셔리 시장은 기능성이나 필요성이 중요한 것은 아니다”며 “그것은 배타적인 제품의 출현 자체에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그레이 아이폰 케이스

▲ 그레이 아이폰 케이스

그레이는 아이폰 8 케이스뿐 아니라, 앞으로 출시될 아이폰 X의 케이스도 내놓을 예정이라고 한다.


한편 아이폰8은 출시 직후부터 배터리 부분에서 팽창 현상이 잇달아 파악되면서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아이폰8의 팽창 현상은 지난달 26일 대만을 시작으로 일본·중국·미국·캐나다 등 1차 출시국에서 7건 이상 발생했다. 아이폰8의 국내 출시일은 오는 20일이나 27일로 예상됐지만, 늦춰질 가능성도 제기된다.  

이기철 기자 chul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