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중흥건설, 광주 계림8구역 재개발해 이달 ‘그랜드센트럴’ 선보여

입력 : 2017-10-13 17:22 ㅣ 수정 : 2017-10-13 17: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주 그랜드센트럴’은 동구 계림8구역을 재개발하는 아파트다. 계림동 일대에서 진행되는 대단위 주거개발 중 계림8구역이 첫 선을 보여 수요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광주 그랜드센트럴’은 동구 계림8구역을 재개발하는 아파트다. 계림동 일대에서 진행되는 대단위 주거개발 중 계림8구역이 첫 선을 보여 수요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광주광역시 동구의 부동산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그 동안 예정돼있던 재개발 사업 진행이 활성화되면서 가치가 재평가 되고 있기 때문이다.

동구는 광주의 원도심으로 서구 대비 상대적으로 개발 추진이 더뎠던 지역이다. 하지만 최근 광주지역 내 장기간 지연됐던 도시정비사업이 본격 추진되고 있다. 또한 광주지역에 예정돼있던 수완·첨단2·효천치구 등 택지지구들의 공급이 완료되면서 동구 권역 재개발 사업이 주목 받고 있다.

동구는 광주지역 내 예정돼있던 도시정비사업 중 큰 비중을 차지한다. 개발이 완료되고 나면 약 1만여 가구 규모의 신(新)주거타운으로 변모할 전망이다. 특히 이 지역은 브랜드 단지들이 공급을 앞두고 있어 랜드마크 타운으로 지역가치도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러한 기대감이 반영되면서 부동산 가격도 상승했다. KB부동산(시세)에 따르면 현재 동구의 3.3㎡당 평균 매매가는 647만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약 8.5% 가량 상승했다. 전세가 역시 12% 가량 상승했다.

여기에 연이은 부동산 대책 발표로 비규제지역에 해당하는 광주광역시에 관심이 몰리면서 대책 후 지역 분양 단지들이 우수한 성적을 보이고 있다. 8.2 부동산대책 이후 분양된 ‘첨단 금호어울림 더 테라스’는 평균 87.85대1의 경쟁률로 1순위에서 청약이 마감됐다.


이러한 가운데 이달 10월에 호반건설과 중흥건설이 컨소시엄이 광주 최대규모 단지인 ‘광주 그랜드센트럴’을 분양할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 그랜드센트럴’은 동구 계림8구역을 재개발하는 아파트다. 계림동 일대에서 진행되는 대단위 주거개발 중 계림8구역이 첫 선을 보여 수요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계림8구역은 우선 교통망을 주목할 만 하다. 광주역을 비롯해 지하철 1호선 금남로4·5가역이 가깝고, 제2순환도로, 호남고속도로 이용이 편리하다. 또한, 중흥초, 수창초, 충장중, 광주고, 조선대 등이 위치해 우수한 교육환경을 갖췄다는 평이다. 롯데백화점, 홈플러스, 대인시장이 가깝고 법원, 동구청 등도 인접해 편리하고 풍부한 인프라도 갖췄다.

다양한 타입의 중소형 평형으로 구성되는 이 단지는 4bay, 4room(일부세대 제외) 등 최신 설계 트렌드가 반영되고, 단지 규모에 부합하는 조경도 조성될 예정이다. 대단지 아파트에 걸맞는 커뮤니티 시설도 계획돼 입주민들에게 최적의 주거여건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광주광역시 동구 계림동 일원에 들어서는 ‘광주 그랜드센트럴’은 지하 2층~지상 34층, 19개 동, 총 2,336가구(임대포함)의 대단지다. 일반 분양 물량은 전용면적 59~119㎡로 구성된 1,739가구다.

한편 ‘광주 그랜드센트럴’의 견본주택은 광주 서구 쌍촌동에 위치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