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권 환경일자리 박람회서 80여명 채용

입력 : ㅣ 수정 : 2017-09-06 14: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6일 환경분야 청년 일자리 창출과 환경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연 ‘2017 환경산업 일자리 박람회(Eco Job Fair)’에는 구직자 등 500여명이 참여했다.

이 박람회는 환경분야의 유일한 취업 박람회로 동부그린환경과 엔텍스, 코엔텍 등 호남권에 위치한 환경기업과 국립공원관리공단·국립생태원 등 6개 환경분야 공공기관이 참여했다. 참가 기업들은 현장 면접 등을 실시해 80여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현장 면접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환경취업포털(www.ecojob.re.kr)을 통해 호남권 환경 전공 대학생 등 관심있는 구직자를 참가기업과 미리 연결했다. 방문자를 대상으로 취업상담과 입사서류 작성기법 등 1대1 상담 프로그램을 제공했고, 면접에 참여한 구직자에 대해서는 중소기업은행과 연계해 소정의 면접지원금도 지급했다. 특히 취업 전문 컨설턴트가 참여해 구직자의 세부전공과 희망분야, 급여수준 등을 파악한 뒤 참여 기업과 매칭해주는 맞춤형 추천 컨설팅도 선보였다.

이창흠 환경부 환경산업기술과장은 “취업전문기관인 인크루트와 연계해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취업지원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