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이어 이마트서도 ‘살충제 계란’ 확인

입력 : ㅣ 수정 : 2017-08-17 17: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홈플러스에 이어 대형마트 업계 1위 이마트에서 판매한 계란에서도 살충제 성분인 비펜트린이 검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자료사진] 이마트 본사 모습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자료사진] 이마트 본사 모습
연합뉴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이마트에 납품하는 양계농가 중 2곳에서 생산한 계란에서 비펜트린이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됐다.

또다른 2곳의 계란에서는 비펜트린이 기준치 이하로 검출됐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