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릭 e상품] 프렌치 로스팅 가공으로 잡미 줄여

입력 : ㅣ 수정 : 2017-07-26 17: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빙그레 ‘아카페라’
‘아카페라’는 아라비카 원두를 사용했다. 프렌치 로스팅 방식으로 가공해 잡미를 최소화하고 커피의 깊은 맛을 살렸다.


빙그레 관계자는 “세계 각지에서 원두를 확보하고 로스팅과 배합비 조절 등 원두마다 여러 특성에 맞춰 오랜 기간 테스트를 거쳐 만들었다”면서 “최근 커피음료 시장에 불고 있는 가성비, 가용비 트렌드를 반영해 사이즈업 신제품을 출시하고 시장 확대에 나섰다”고 말했다.

이번에 출시한 아카페라 사이즈업 제품은 커피 전문점의 인기 사이즈인 톨사이즈와 비슷한 용량(350㎖)으로 생산된다. 브라질산과 콜롬비아산 원두를 사용한 2가지 맛이 있고 기존 자사 제품 대비 아메리카노는 카페인을, 카페라테는 당을 각각 50% 줄였다.

김태곤 객원기자 kim@seoul.co.kr
2017-07-27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