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정부 부동산 정책 수혜지 ‘세종’… 하반기 분양시장도 ‘훨훨’

입력 : 2017-07-26 10:55 ㅣ 수정 : 2017-07-26 10: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출범 5주년을 맞은 세종시가 각종 호재를 등에 업고 집값도 상승하고 ‘미분양 제로 지역’으로 인식이 되는 등 특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이에 올 상반기 청약시장도 뜨거워 하반기에 공급되는 단지들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세종 우남퍼스트빌 2차 조감도.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출범 5주년을 맞은 세종시가 각종 호재를 등에 업고 집값도 상승하고 ‘미분양 제로 지역’으로 인식이 되는 등 특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이에 올 상반기 청약시장도 뜨거워 하반기에 공급되는 단지들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세종 우남퍼스트빌 2차 조감도.

출범 5주년을 맞은 세종시가 각종 호재를 등에 업고 집값도 상승하고 ‘미분양 제로 지역’으로 인식이 되는 등 특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이에 올 상반기 청약시장도 뜨거워 하반기에 공급되는 단지들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현재 세종시 아파트 매매가는 3.3㎡당 평균 903만원으로 나타나고 있으나 실제 세종시 부동산 실거래가 자료 및 매매거래 현황을 보면 세종시 아파트 매매가가 3.3㎡당 평균 950만원~960만원까지 형성되어 있어 세종시 출범 이후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아파트 거래량도 늘었다. 지난해 세종시 아파트 매매거래량은 1,210건으로 전년도(473건)와 비교해 2배 이상 늘었다. 2012년 97건, 2013년 102건, 2014년 158건으로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다. 반대로 미분양은 모두 소진한 상태다. 2014년 433건에 달하던 미분양 물량은 지난해 0건을 기록해 높은 세종시 주택수요를 가늠케 했다.

새 정부의 행보도 세종시 부동산시장의 전망을 밝히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새 정부를 꾸리면서 이전에 내놓은 대선공약들이 현실화될 가능성이 높아졌는데 특히 문 대통령은 세종시를 대한민국 행정수도로 완성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바 있다. 서울~세종 간 고속도로(제2경부고속도로) 조기 완공, 국회 분원 설치, 행정자치부 및 미래창조과학부 이전 등 교통, 자족기능을 확충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웠다.


전문가들은 “새 정부 출범으로 세종시의 발전에 대한 기대가 커지면서 부동산시장이 뜨겁다. 게다가 아직 사업이 진행될 것들이 많이 남아 있기 때문에 미래가치가 높아 꾸준히 인기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이처럼 세종시 부동산시장에 이목이 집중되면서 올 하반기에 공급되는 단지들이 상반기 완판 행렬을 이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하반기 분양시장은 8월부터 시작된다.

그 첫 타자는 우남건설이다. 오늘 8월 1-1생활권에 ‘세종 우남퍼스트빌 2차’ 290가구를 분양한다. 전세대 판상형 남향배치 및 일부 세대 와이드 테라스 특화설계로 공급하는 ‘세종 우남퍼스트빌2차’는 전가구 전용 85㎡ 초과 공급으로 청약 100% 추첨제를 적용하여 가점이 낮은 청약자에게도 당첨 기회가 높아진다. 여기에 단지 주변에는 가락초, 두루중, 고운고, 국제고, 과학예술영재학교 등이 인접해 교육환경이 우수하고 단지와 연계된 32만㎡ 규모의 고운뜰 공원으로 인해 녹지 조망 및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한다.

9월에는 1-5생활권에 중흥건설과 한신공영이 분양을 준비 중이다. H9블록에 중흥S-클래스 628가구, H5블록에 한신더휴 아파트 646가구를 공급한다. 1-5생활권에는 세종정부청사가 위치해 있다.

10월은 부원건설이 2-4생활권에 부원트리쉐이드(가칭) 528가구, 제일건설이 2-4생활권 P3구역에 제일풍경채 771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또한 단지 인근에 나성초〮중(2019년9월 개교예정)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또 빛가람 수변공원도 인접해 주거환경도 좋다. 같은 달 우미건설은 1-5블록에 ‘세종 린스트라우스’ 468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11월에는 현대건설, 태영건설, 한림건설 컨소시엄이 6-4생활권에 3,100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현대건설 1,240세대, 태영건설 930세대, 한림건설 930세대). 이 단지는 전용 59~108㎡로 구성되며 단지가 들어서는 6-4생활권은 공동주택과 학교·공원·복합커뮤니티센터 등의 공공시설, 상업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12월은 한신공영이 2-4생활권에 한신더휴 아파트 총 1,055가구를 공급한다. 2-4생활권은 P1구역은 금강, 물빛찬 수변공원, 나성동 독락정 역사공원 등 자연환경에 둘러싸여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그 밖에도 한화건설이 2-4생활권에 1,181가구를, 한림건설이 1-1생활권에 440가구를 하반기에 공급할 예정이다.

세종시에 공급하는 주택물량은 전국 청약 대상으로 지역에 상관없이 청약이 가능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