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의원 SNS에 ‘여성 비하 댓글’ 논란

입력 : 2017-07-17 21:15 ㅣ 수정 : 2017-07-17 21: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의회 A 의원이 사회관계망(SNS)에 여성을 상품화하거나 비하하는 댓글을 달았다며 여성 시의원들이 사퇴를 촉구하고 나서 논란이 일고 있다.

광명시의회 여성 의원 4명은 17일 오후 광명시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A 의원이 페이스북에 올라온 여성의 반나체 사진에 여성을 비하하는 등의 부적절한 댓글을 달았다고 주장했다.

여성 의원들은 “선출직 시의원이 공개적으로 이런 댓글을 올렸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의원직 사퇴를 요구했다.

이들은 또 “A 의원의 윤리위원회 회부를 요청한다”며 “소속 정당은 시민들에게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