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날씨 시간당 91.8㎜ 폭우…산사태 경보까지

입력 : ㅣ 수정 : 2017-07-16 10: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6일 오전 청주 지역에 홍수·산사태 주의보가 발효됐다. 충북 중북부지역에는 많은 양의 장맛비가 쏟아졌다.
침수된 청주 도심 도로 집중호우가 내린 16일 침수된 청주 도심의 한 도로가 물에 잠겨있다. 2017.7.16 [독자 제공 =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침수된 청주 도심 도로
집중호우가 내린 16일 침수된 청주 도심의 한 도로가 물에 잠겨있다. 2017.7.16 [독자 제공 = 연합뉴스]

국민안전처는 이날 오전 8시 청주시 청원구 북이면, 오창읍 일대에 산사태 주의보를 발령한 데 이어 이날 오전 8시 57분을 기해 청주시 전역으로 산사태 경보를 확대, 발령했다.


금강홍수통제소는 이날 오전 9시 20분을 기해 미호천 석화지점에 홍수 주의보를 내렸다.

홍수통제소는 이날 오전 9시 10분 현재 석화지점의 수위가 4.03m(수위표 기준)로 점점 높아지면서 오전 11시쯤 주의보 수위(7.0m)를 넘을 것으로 예상돼 이 같은 조치를 내렸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청주에는 오전 9시 현재 시간당 91.8㎜ 폭우가 내렸다.

관측 이래 7월 시간당 강수량으로는 가장 많은 양이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농수로, 하천, 계곡 출입을 자제하고 침수, 야영객 안전사고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