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북한, 황강댐 방류…수량은 많지 않아”

입력 : ㅣ 수정 : 2017-07-11 18:0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북한이 황강댐을 방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차 오르는 임진강물 북한 황강댐이 방류한 것으로 알려진 6일 경기도 연천군 군남홍수조절지에서 임진강 물이 하류로 흘러 나오면서 수위가 오르고 있다.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차 오르는 임진강물
북한 황강댐이 방류한 것으로 알려진 6일 경기도 연천군 군남홍수조절지에서 임진강 물이 하류로 흘러 나오면서 수위가 오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수자원공사 임진강건설단은 군부대로부터 11일 오후 3시 23분쯤 북한이 황강댐을 방류했으며 수량은 많지 않은 것으로 판단된다는 내용을 핫라인으로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그러나 경기도 연천군 남방한계선에 있는 임진강 필승교 수위는 지난 9일부터 내린 비로 서서히 상승해 이날 오전 5시 40분∼6시 10분 1.5m까지 높아진 뒤 계속해서 하락, 오후 4시 40분 현재 0.89m까지 낮아진 상태다.

황강댐은 휴전선 북쪽 42.3㎞ 지점에 있어 방류한 물이 필승교에 도달하기까지는 앞으로 3∼4시간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

임진강건설단은 이날 오후 9시를 전후해 황강댐에서 방류한 물이 필승교에 도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임진강건설단 관계자는 “방류량이 많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으나 수위가 1.0m 이상 높아지면 대피 안내방송 등 필요한 조치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