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코스피 이전 상장예비심사 통과

입력 : ㅣ 수정 : 2017-07-04 00: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스닥 시가총액 2위 기업 카카오가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이전을 위한 상장예비심사를 통과했다.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3일 카카오에 대한 주권 상장예비심사에서 적격 결정을 내렸다. 카카오는 이르면 이달 중 코스닥 상장 폐지와 코스피 신규 상장 신청 등의 절차를 마무리한다.

카카오는 2014년 다음커뮤니케이션과의 합병을 통해 코스닥에 입성했다. 이후 다음카카오로 이름을 바꿨고 2015년 카카오로 사명을 변경했다. 이날 종가 기준 카카오의 시가총액은 6조 7000억원으로 셀트리온(14조 1000억원)에 이어 코스닥 2위다. 코스피에서는 46위 LG유플러스(6조 8000억원)와 비슷한 규모다.

코스닥은 카카오가 떠나면서 ‘2부 리그’로 전락할 것이라는 우려가 한층 커졌다.

임주형 기자 hermes@seoul.co.kr
2017-07-04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