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본사 ‘마리나 정책포럼’… 한국 마리나산업 미래 논의

입력 : ㅣ 수정 : 2017-06-28 00: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형 마리나산업의 미래를 살펴보고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는 방안을 논의하는 ‘마리나 정책포럼’이 열린다.

해양수산부는 28일 오후 2시부터 서울 중구 서울신문사 본사에서 ‘좋은 일자리를 위한 한국 마리나산업의 갈 길’이란 주제로 학계와 연구기관, 전문가 8명이 참여하는 정책포럼을 연다고 27일 밝혔다. 올해 서울신문이 주최하는 두 번째 정책 포럼이며 마리나 주무부처인 해수부가 주관한다. 기조발제는 세계 3대 요트대회 중 하나인 ‘아메리카컵’에 국내 최초로 참가한 김동영 팀코리아 대표와 홍장원 해양수산개발원 해양관광문화연구실장이 맡는다.

세종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2017-06-28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