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경찰 “런던 차량돌진 희생자 모두 무슬림”

입력 : 2017-06-19 17:55 ㅣ 수정 : 2017-06-19 17: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9일(현지시간) 새벽 영국 런던에서 승합차가 인도로 돌진한 공격으로 희생된 이들은 모두 이슬람교도(무슬림)들인 것으로 확인됐다.

예배 마친 무슬림에 차량 돌진…부상자 다수 발생 영국 런던 북부 핀즈버리공원에 있는 핀즈버리 파크 모스크(이슬람사원) 인근 인도에서 19일(현지시간) 테러로 의심되는 차량 공격이 발생한 직후 경찰이 출동, 현장을 통제하고 있다. 현지 언론은 이날 승합차 1대가 모스크에서 예배를 마치고 나오는 신자들을 향해 돌진, 여러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용의자 1명을 체포해 조사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017-06-19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예배 마친 무슬림에 차량 돌진…부상자 다수 발생
영국 런던 북부 핀즈버리공원에 있는 핀즈버리 파크 모스크(이슬람사원) 인근 인도에서 19일(현지시간) 테러로 의심되는 차량 공격이 발생한 직후 경찰이 출동, 현장을 통제하고 있다. 현지 언론은 이날 승합차 1대가 모스크에서 예배를 마치고 나오는 신자들을 향해 돌진, 여러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용의자 1명을 체포해 조사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017-06-19 연합뉴스

런던경찰청 닐 바수 부청장은 “이번 공격은 승합차가 한 남성에게 돌진한 이후 시작됐다”면서 “이 남성이 주변 사람들에 의해 응급치료를 받았지만 결국 사망했다”고 밝혔다.


바수 부청장은 “희생자들은 모두 무슬림들로 현재 다른 용의자들은 없다”고 덧붙였다.

희생자들은 라마단 기간이 끝난 뒤 핀스버리 모스크(이슬람사원) 인근의 ‘무슬림복지하우스’에서 예배를 마치고 막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범인은 48살 남성으로 현장에서 체포됐다.

목격자 압둘 라흐만씨는 이 남성이 “승합차에서 나와 달아나려고 했고 ‘무슬림을 다 죽이고 싶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는 “내가 그의 복부를 친 뒤 다른 사람들과 함께 그를 바닥에 제압한 후 경찰에 인계했다”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퍼블릭IN 배너
    독자제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