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부 임기 말에 코스피 4000 도달할 것”

입력 : ㅣ 수정 : 2017-05-16 02: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홍콩 CLSA증권 전망
코스피지수가 최고 4000까지 갈 수 있다는 외국계 증권사의 전망이 나왔다. 홍콩 CLSA증권은 15일 ‘코스피 4000으로 가는 길을 다지는 문 대통령’이라는 제목의 특별 보고서에서 “새 정부의 임기 말(2022년)에 코스피가 4000까지 도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 근거로 “한국 시장이 저평가됐을 뿐 아니라 배당 성향이 낮고 재무제표상 효율성이나 기업 지배구조가 바닥 수준”이라는 점을 들었다. 지금이 워낙 안 좋은 만큼 1998년 외환위기 극복 때처럼 부패·기업지배구조 개선 등에서 커다란 변화가 찾아올 것이라는 전망이다. 보고서는 “한국에서는 ‘재평가’라는 말이 너무 자주 언급돼 왔지만 이번에는 다를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한국 증시가 많이 오르긴 했지만 다른 나라와 비교하면 여전히 싼 편이라는 말도 덧붙였다.

임주형 기자 hermes@seoul.co.kr
2017-05-16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