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군 ‘블랙이글스’ 오늘 말레이 에어쇼…국산항공기 홍보

입력 : 2017-03-21 10:24 ㅣ 수정 : 2017-03-21 10: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군의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가 21일 고난도 에어쇼로 말레이시아 하늘을 수놓는다.

공군은 “블랙이글스가 오늘 오후 말레이시아 방위산업전시회 LIMA(국제해양항공전) 개막식에서 에어쇼를 한다”고 밝혔다.

블랙이글스는 국산 고등훈련기 T-50 8대로 조밀한 간격의 대형을 이뤄 선회하거나 정면으로 부딪힐 듯 비행하다가 교차하는 기동을 선보일 예정이다. 블랙이글스의 장기인 공중 태극 마크와 하트 모양 만들기도 한다.

항공기 구매를 위해 LIMA에 참가한 각국 바이어들 앞에서 선보이는 블랙이글스 에어쇼는 T-50 계열 국산 항공기의 뛰어난 성능을 홍보하는 역할도 할 것으로 공군은 보고 있다.

T-50이 도전장을 낸 미 공군 차기 고등훈련기(T-X) 도입 사업에도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게 국내 방산업계의 기대다.

블랙이글스는 이번 개막식 비행을 시작으로 오는 25일 폐막식까지 모두 6차례의 에어쇼를 펼칠 예정이다. 24일에는 국산 항공기 KT-1을 운용하는 인도네시아 공군 특수비행팀 주피터(JUPITER)와 우정 비행을 한다.

블랙이글스는 지난 11일 강원 원주에서 이륙해 대만과 필리핀을 거쳐 14일 말레이시아 랑카위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퍼블릭IN 배너
    독자제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