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36.6%… 洪, 1주새 6.2%P 올라 9.8%

입력 : 2017-03-20 22:38 ㅣ 수정 : 2017-04-11 19: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리얼미터 지지율 조사

黃대행 불출마에 홍준표 급상승
민주, 정당지지도 첫 50% 돌파

야권 대선 주자들의 지지율이 고공 행진을 계속하고 있는 가운데 보수 진영에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의 불출마로 수혜를 입은 자유한국당 소속 홍준표 경남지사가 10%에 육박하는 지지율로 도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리얼미터가 MBN·매일경제 의뢰로 15~17일 전국 성인남녀 202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95% 신뢰 수준 표본오차 ±2.2% 포인트)에서 문 전 대표는 36.6%로 지난주보다 1.5% 포인트 올라 지지율을 경신했고, 이어 안 지사 15.6%(+1.5% 포인트), 안 전 대표 12.0%(+1.8% 포인트), 이 시장 10.8%(+0.5% 포인트) 등으로 2위권이 형성됐다. 모두 오차 범위내 상승으로 큰 변화가 없는 셈이다.

홍 지사는 9.8%로 지난주에 비해 6.2% 포인트나 상승했다. 홍 지사는 대구·경북(TK)과 자유한국당 지지층(47.6%), 보수층(27.4%) 등에서 두루 지지율이 급등했다. 그 뒤를 심상정(3.9%, +1.9% 포인트) 정의당 대표와 유승민(3.8%, +0.7% 포인트) 바른정당 의원, 손학규(1.8%, -0.3% 포인트) 전 민주당 대표, 남경필(1.6%, -0.3% 포인트) 경기지사 등이 이었다.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이 50.0%로 리얼미터 주간 집계에서 처음으로 50%를 넘어섰다. 이어 국민의당 12%, 한국당 11.6%, 정의당 6.0%, 바른정당 4.8%로 조사됐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허백윤 기자 baikyoon@seoul.co.kr
2017-03-21 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창간 113주년 특집
    퍼블릭IN 배너
    건강나누리캠프
    지역경제 활성화포럼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