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귀국…“정권교체 아닌 정치교체 이뤄야, 한몸 불사를 각오”(2보)

입력 : 2017-01-12 18:00 ㅣ 수정 : 2017-01-12 18: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귀국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이 12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17. 1. 12 박윤슬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귀국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이 12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17. 1. 12 박윤슬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2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반 전 총장은 이날 인천공항 입국장에 나와 취재진을 상대로 ‘귀국 메시지’를 발표했다.

반 전 총장은 “국민 대통합 반드시 이뤄야 한다”면서 “패권 기득권 더이상 안된다”고 밝혔다.

또 “전쟁 참화 통해 우리의 안보 중요함 느꼈다”고 말했다.

반 전 총장은 “경험과 식견으로 젊은이 밝은 미래 위해 길잡이 노릇을 하겠다”면서 “분열된 나라 하나로 묶는데 한몸 불사를 각오”라고 말했다.


반 전 총장은 “정권교체가 아닌 정치교체를 이뤄야 할 때”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사실상 반 전 총장이 대선 출마를 선언한 것으로 보인다.

장은석 기자 esjang@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