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의 ‘길라임’은 강소라

입력 : 2016-12-15 22:28 ㅣ 수정 : 2016-12-15 23: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귄 지 보름 남짓… 조심스러워” 양측 소속사 교제 사실 인정해
현빈(왼쪽)-강소라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현빈(왼쪽)-강소라
연합뉴스

배우 현빈(왼쪽·34)과 강소라(오른쪽·26)가 열애 중이다.

현빈 소속사인 VAST 측은 15일 “두 배우는 지난 10월쯤 일과 관련해 관계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처음 알게 됐고, 이후 선후배로서 친분을 쌓으며 고민과 조언을 나누는 사이로 지내 왔다”면서 “이제 막 서로에게 호감을 느끼고 교제를 시작한 지 며칠 안 된 시기에 (교제 사실이 언론에) 보도돼 무척 조심스러운 입장”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요즘 같은 시국에 개인적인 일로 소식을 전하게 돼 더욱 조심스럽다”면서 “하지만 시작하는 두 사람을 예쁜 시선으로 봐주시고 두 사람의 연기 활동에도 많은 응원과 사랑을 보내 달라”고 부탁했다. 강소라 소속사인 플럼엔터테인먼트도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서로에게 호감을 느끼고 교제를 시작한 지 보름 남짓밖에 되지 않아 무척 조심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2016-12-16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